2018.09.24 (월)

  • 맑음동두천 21.8℃
  • 구름많음강릉 22.2℃
  • 맑음서울 21.3℃
  • 구름많음대전 22.0℃
  • 흐림대구 21.5℃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1.8℃
  • 흐림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2.2℃
  • 흐림제주 22.8℃
  • 맑음강화 20.8℃
  • 구름많음보은 20.8℃
  • 흐림금산 20.9℃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0.4℃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국수·요리&한잔의 술’...제일제면소의 손짓

CJ푸드빌 제일제면소, 여의도IFC점 플래그십 매장으로 새단장
지역별 상권별 고객 특성에 맞춰 별미 요리와 주류 강화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별미국수 전문점, 제일제면소가 여의도 IFC점을 별미 요리와 주류를 강화한 플래그십(Flagship) 매장으로 지난 22일 리뉴얼 오픈하고 그 자리로 초대했다.  


제일제면소 여의도IFC점은 오피스 상권임과 동시에 복합 몰 내 위치해 직장인뿐만 아니라 가족 및 연인의 방문이 많은 곳. 

이에 제일제면소는 고객 특성에 맞춰 ‘별미酒가’ 콘셉트를 적용, 별미국수와 요리, 주류를 함께 즐길 수 있는 편안한 공간으로 변화를 시도했다.  

‘추억에 맛을 더하는 별미국수 공방’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함께 특색 있는 국수를 선보이고 있는 제일제면소는 여의도IFC점에 ‘바삭 감자전’, ‘별미 삼겹구이와 가리비젓’, ‘한우 차돌 국수전골’ 등 1만원대 초반부터 3만원대까지의 별미 요리를 선보인 것. 

게다가 트렌디한 수제 맥주와 전국 각지의 우리 술도 한데 모았다. 술을 마시고 난 뒤에는 국수로 속을 달랜다는 조선시대 ‘선주후면(先酒後麵)’ 풍습에 착안, 마지막 입가심과 속풀이를 위한 ‘황태해장국수’까지 준비해 요리와 술을 여유롭게 즐기고 싶은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점심시간 바쁜 직장인을 위한 태블릿 오더를 적용해 빠르고 편리하게 주문할 수 있게 했으며, 매장 내 ‘혼밥족’을 위한 바 테이블 좌석도 마련하고, 기존 회전식 샤브샤브도 계속 운영한다.  

오픈 기념 이벤트도 진행중이다. 지난 22일부터 매장 이용 고객 대상으로 현창 추첨 이벤트를 진행, 20명에게 제일제면소 ‘별미酒가’를 상징하는 주병과 술잔 세트를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여의도IFC점에서 제일제면소만의 별미국수와 요리, 그리고 한잔의 술까지 제대로 즐기시길 바란다”고 권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




대우건설, 체코·폴란드에 한국형 원전 건설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대우건설이 체코와 폴란드에 한국형 원자력 발전소를 건설한다. 대우건설은 19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한국수력원자력주식회사, 한국전력기술주식회사, 한전원자력연료주식회사, 한전KPS주식회사, 두산중공업과 체코∙폴란드 신규원전사업 수주를 위한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원전사업은 한국형 원전의 해외 수출을 위해 한수원을 비롯, 대우건설 등 민∙관이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수주에 총력을 기울이는 사업으로, 지난 8월 28일, 대우건설-두산중공업 컨소시엄이 팀 코리아의 시공사로 선정되었다. 체코는 지난 7월 신정부 구성 완료 후, 신규 원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두코바니와 테멜린에 각각 1000㎿급 원전 2기 건설을 추진 중이며 내년에 우선 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또, 폴란드 정부도 총 4500㎿급 원전 3기 건설을 계획중으로, 지난해 12월 신임된 마테우시 모라비에츠키 총리 정부가 루비아토보-코팔리노, 자르노비에츠 등지에 예정 부지를 선정하고 환경영향평가를 진행하는 등 신규원전 건설 계획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대우건설 김형 사장은 “대우건설은 그동안 폴란드를 포함한 동유럽 국가에 선도적으로 진출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