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9℃
  • 흐림강릉 18.7℃
  • 흐림서울 21.4℃
  • 흐림대전 20.4℃
  • 대구 19.6℃
  • 울산 20.6℃
  • 광주 20.7℃
  • 부산 21.3℃
  • 흐림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5.8℃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20.2℃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21.9℃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대림그룹, 청년일자리 확충 지난해 2배 채용

대림산업·고려개발·삼호 등 21일부터 150명 공채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정부가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기업들의 참여를 촉구하고 있는 가운데 대림그룹이 지난해 보다 2배나 많은 신규채용 계획을 발표해 눈길이 쏠리고 있다.


대림그룹은 불확실한 경기 전망에도 불구하고 청년 일자리 확충을 위해 채용규모를 지난해 대비 2배이상 대폭 확대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대림그룹 관계자는 “이번 신입사원 공채는 국내 대형 건설사 중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며, “신입 공채뿐만 아니라 기존 계약직 인력의 정규직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양질의 일자리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대림그룹은 대림산업 건설사업부, 고려개발, 삼호 등 건설 3사에서 총 150여명 규모의 신입사원을 신규 채용한다.


4년제 대학 졸업자 또는 졸업 예정자(2019년 2월)가 지원 대상이며, 지원서 접수는 9월 21일부터 10일 7일까지 대림그룹 홈페이지에서 실시한다.


인성검사는 10월 중 온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1차 면접 (실무진/팀장), 2차 면접(경영진 면접), 신체 검사를 거쳐 최종 합격자가 결정된다. 


대림그룹 관계자는 “건설회사의 특성을 고려해 현장에서 근성 있게 일할 수 있는 직원을 채용한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대림그룹은 올해부터 서류전형과 면접 시 학벌, 스펙이 아닌 실무 역량과 지원자의 근성과 자질을 집중적으로 평가하기 위해 블라인드 면접을 도입했다. 서류전형에서는 직무와 관련한 항목에 초점을 맞추어 평가하며, 면접은 프레젠테이션과 과거 경험 기반의 심층 인터뷰로 진행된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