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맑음동두천 22.2℃
  • 흐림강릉 18.5℃
  • 맑음서울 22.7℃
  • 맑음대전 23.3℃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21.6℃
  • 맑음광주 23.3℃
  • 구름많음부산 25.8℃
  • 맑음고창 23.7℃
  • 흐림제주 23.0℃
  • 맑음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1.6℃
  • 맑음금산 21.2℃
  • 맑음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롯데푸드, 이색 빙과 ‘와삭바 콘스프맛’ 선보여

고소하고 달콤·따스한 콘스프를 아이스바로 재현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푸드가 이색 빙과 제품을 선보였다. 


따뜻하게 즐겨먹던 고소하고 달콤한 맛의 콘스프를 아이스바로 재현한 ‘와삭바 콘스프맛’을 지난달 28일 출시한 것. 


이 제품은 콘스프맛 아이스크림을 단단한 겉부분과 부드러운 내부 2중으로 넣어 풍성한 맛을 살린 것이 특징. 또 중간에는 시원한 얼음층이 들어있어 와삭와삭 씹히는 청량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데다 실제 옥수수 조각을 넣어 고소한 맛을 더했다.


와삭바는 롯데푸드가 2012년 처음 출시한 아이스바로 얼음이 와사삭 씹히는 시원한 식감이 특징인 스테디셀러로, 기존 소다맛과 함께 이번에 콘스프맛이 추가되며 총 2종이 운영된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와삭바 콘스프맛은 따뜻하게 먹던 콘스프를 시원하고 청량한 맛의 아이스바로 만든 이색 제품”이라며 “이번 여름 와삭바 콘스프맛처럼 기존의 틀을 깨는 이색 빙과 제품이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콘스프는 최근까지도 꾸준히 인기를 더해가고 있는 메뉴다.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즉석스프 제품으로는 물론 외식업체의 사이드 메뉴로도 활발히 출시되고 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




이젠 역세권보다 숲세권, '구미 문성레이크 자이'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미세먼지와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얼마전 까지만 해도 각광을 받던 역세권보다 도심이나 산업단지로 부터 멀리 떨어지고 자연환경이 우수한 입지를 찾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다. 구미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공업도시로 구미의 기존 아파트들은 근로자들이 출퇴근 하기 쉬운 지역에 들어서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최근 환경에 대한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반영한 아파트가 분양을 시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GS건설이 구미 문성지구에 13일부터 분양하는 '구미 문성레이크 자이'는 구미 공단에서 4Km 떨어져 있고 수변공원의 나무들이 단지에 인접할 예정이다. 문성지, 들성생태공원, 인노천 생태하천 등 풍부한 녹지가 조성된다. 2017년 입주한 숲세권 '문성 파크자이'의 경우 멀리서 보면 아파트 상층부만 겨우 보일 정도로 무성한 나무들이 단지를 감싸고 있다. 올 여름 폭염이 연일 이어지면서 폭염 대책으로 도시공원, 가로수, 옥상 녹화 등 녹지가 많이 거론됐다. 국립산림과학원에 따르면 도시숲의 경우 그렇지 않은 지역보다 온도가 2.3~2.7도가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도시숲의 미세먼지 농도도 일반 도심보다 26% 낮았고, 초미세먼지 농도는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