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9 (수)

  • -동두천 10.3℃
  • -강릉 9.8℃
  • 맑음서울 12.2℃
  • 맑음대전 13.5℃
  • 구름많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2.2℃
  • 박무광주 16.5℃
  • 흐림부산 12.8℃
  • -고창 13.9℃
  • 구름조금제주 14.9℃
  • -강화 11.5℃
  • -보은 11.6℃
  • -금산 12.5℃
  • -강진군 15.5℃
  • -경주시 12.3℃
  • -거제 14.0℃
기상청 제공

대림산업, 주택호조로 영업이익 2배 증가

1분기, 매출 2조 8,331억원, 영업이익 2,450억원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지난 3~4년 간의 주택호황기, 주택공급에서 커다란 실적을 올린 대림산업이 주택사업 호조세에 힘입어 작년의 2배가 넘는 영업이익을 실현했다.


대림산업은 4월 26일(목) 잠정 실적발표를 통해 2018년 1분기 IFRS 연결기준 매출액 2조 8,331억원과 영업이익 2,450억원, 당기순이익 2,463억원이 예상된다고 공시하였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은 13%, 영업이익 115%, 당기순이익 65% 증가했다. 국내 주택 실적 호조세 지속과 토목 원가율 회복 등 건설사업부 실적 개선에 힘입어 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하였다.


건설사업부 매출액은 2조 1,85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9% 증가하였고, 영업이익은 1,554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동기 대비 333% 증가하였다. 주택부문의 실적 성장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분양 호조 및 도급 증액 효과 등이 반영되고 토목부문 원가율이 회복되어 이익이 증가했다.

석유화학사업부는 매출액 2,975억원, 영업이익 232억원을 기록하였다. 유가 상승에 따른 원재료가격 상승과 폴리부텐 제품 경쟁사의 증설 영향으로 전년동기 대비 실적이 다소 감소하였으나 견조한 실적을 유지하고 있다.

세전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60% 증가한 3,084억원, 당기순이익은 65% 증가한 2,463억원을 기록했다. 석유화학계열 관계회사인 여천NCC가 양호한 유화시황 지속에 힘입어 꾸준한 실적으로 순이익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관련기사




산업경제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