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5 (수)

  • 흐림동두천 15.3℃
  • 흐림강릉 17.2℃
  • 서울 16.3℃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21.2℃
  • 흐림울산 19.8℃
  • 흐림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22.7℃
  • 구름많음제주 24.5℃
  • 흐림강화 15.4℃
  • 흐림보은 16.8℃
  • 흐림금산 17.3℃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0.1℃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중흥과 M&A 마무리 대우건설, 임원ㆍ조직 개편 단행

28일 임시주총 개최...백정완 대표 체제 출범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중흥그룹과의 M&A 절차가 마무리된 대우건설이 새로운 출발을 위해 임원과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대우건설은 이번 개편에 대해, 조직안정을 도모하고, 신속하고 효율적인 의사결정체계를 구축하는데 주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대우건설은 28일 임시주총을 개최하고, 새로운 대표이사로 백정완 대표를 선임했다. 그리고 같은 날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도 실시했다.  

우선 최근 강화된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라 안전관리 강화에 힘을 쏟는다. 전사 안전업무에 대한 권한과 책임을 명확하게 하기 위해 CEO 직속으로 최고안전책임자(CSO)를 선임하기로 하고 안전품질본부장이 겸임하기로 했다.

또한 여러 부문에 흩어져 있던 유사기능을 통합해 전략기획본부 산하에 배치하여 중장기 성장기반을 준비하는 중추 역할을 수행토록 했다. 주택건축사업본부는 현장관리와 지원을 위한 수행부문을 신설해 조직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리모델링 사업팀을 신설해 새로운 먹거리 발굴에도 지속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대우건설은 이를 통해 조직을 8본부 2부문 37실 1원 115팀으로 재편하였다고 전했다.

정기 임원 인사 또한 젊고 유능한 인재를 전면에 배치하고 그룹과의 화학적 결합을 통한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내외부의 검증된 인사를 대폭 등용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 및 인사를 통해 빠른 조직안정화와 그룹과의 시너지 극대화라는 당면과제를 해결해 나갈 것”이라며,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는 대외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모든 노력을 지속할 것” 이라고 밝혔다.

[승진인사]

‣ 상무 → 전무 (2명)
    곽병영, 김중회

‣ 상무보 → 상무 (11명)
  이용희, 심재구, 김민근, 이광채, 이승표, 심성보, 이성철, 이원길, 박광재,
   김해근, 김문수  

‣ 부장 → 상무보 (27명)
  오형욱, 이민재, 박병주, 신상열, 서희종, 신동혁, 최덕신, 신용우, 이승민,
   이창선, 김관수, 이만희, 견창수, 김정훈, 최남일, 김무성, 유석종, 정현석
   황원상, 문원태, 전재우, 이동길, 장희진, 배용주, 한영수, 안국진, 유영삼

[보직인사]

주택건축사업본부장 전무 곽병영
토목사업본부장 전무 김형섭      
플랜트사업본부장 전무 조승일            
안전품질본부장 전무 민준기 (CSO 겸임)      
조달본부장 전무 조성동
전략기획본부장 전무 손원균              
재무관리본부장 상무 이용희
주택건축수행부문장 전무 김중회
법무부문장 상무 박재서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허창수 전경련 회장 중소기업 방문 '대기업ㆍ중소기업 상생' 강조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전경련이 동반성장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경영자문단 사업이 중소기업의 경영애로 해소와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며 보폭을 더욱 넓히고 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13일 IPO를 준비중인 티오에스를 방문하고 중소기업과의 상생경영을 강조했다. 허 회장은 “경영자문단 자문위원들은 대기업에서 일하면서 경영시스템을 체득한 분들이다. 기업이 성장할수록 시스템 구축이 필수이기 때문에, 중소기업이 이들의 노하우를 바이블처럼 활용하면 실력을 키울 수 있을 것”이라며, “새 정부가 들어서고난 후, ‘민간’ 중심의 경제정책을 펼치고 있는데, 동반성장도 결국 ‘기업’이 하는 것이다. 대기업과 중소기업, 경영자문단 3자가 협업해 기업 성장을 지원하는 ‘전경련 경영닥터제’야말로 상생의 모범이 되는 사례”라고 강조했다. 티오에스㈜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부품을 개발 및 제작, 납품하는 업체다. 초고속 다채널 플라즈마 감지 장치 원천기술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 최초로 반도체 ALD 공정에 활용되는 감지 모듈을 개발하는 등 동종업계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강소기업이다. 글로벌 반도체 부품 전문회사를 목표로 회사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티오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