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10.4℃
  • 구름많음서울 5.4℃
  • 구름많음대전 5.0℃
  • 구름많음대구 7.2℃
  • 구름많음울산 9.3℃
  • 흐림광주 5.4℃
  • 구름많음부산 9.4℃
  • 구름많음고창 4.9℃
  • 흐림제주 8.4℃
  • 구름조금강화 5.4℃
  • 흐림보은 4.8℃
  • 흐림금산 4.6℃
  • 구름많음강진군 5.9℃
  • 구름많음경주시 8.0℃
  • 구름많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기부에 동반성장 행사..롯데제과 공헌활동 ‘구슬땀’

11월 한 달간 총 5차례 걸쳐 여러 단체에 제품 잇달아 기부
11년째 ‘동반성장 우수 파트너사 가족의 날’ 행사도 펼쳐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지난달에도 어김없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완수를 위해 다방면에 걸쳐 비지땀을 흘리고 있어 잔잔한 울림을 주고 있다. 

거의 매달 사랑의 열매, 밀알복지재단 등 다양한 사회복지기관에 제품을 줄줄이 기부해온데 이어 11월에도 제품 기부와 함께 파트너(협력)사 가족의 날 행사를 개최하는 등 전방위에 걸친 상생 경영을 펼치고 있는 것. 

이는 국내 제과업계를 선도하는 1위(외형) 기업에 걸맞은 행보라는 평가다. 

11월에도 소외 이웃 돕기 제품 기부 활동 적극 이어나가


지난달에도 롯데제과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위기 가정을 지원한다는 취지에서 여러 사회복지단체에 제품을 잇따라 기부하며 활발한 나눔 활동을 전개했다.

지난달 16일 ‘행복한나눔’에 제품 600여 박스 기부를 시작으로 20일엔 세계 어린이날을 맞아 장애아동에게 식료품 등이 담긴 ‘자상 한 상자’ 나눔 캠페인에 동참, 밀알복지재단에 과자 1천 500여 박스를 지원했다. 

또 24일에는 아름다운가게에 2천여 박스를 기부해 그 수익금으로 보육원 퇴소 청소년의 자립을 도왔으며 이어 26일에는 대한적십자사에도 과자 1천500여 박스를 전달하여 희망풍차 사업과 각종 청소년 프로그램을 지원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30일에는 사랑의열매에 과자 2천여 박스를 기부했고 이들 물품은 전국 200여곳의 지역아동센터로 전달되어 경제적 위기 가정의 아동들에게 줄 간식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로써 11월 중 롯데제과가 기부한 제품은 총 8천 박스에 달한다. 

한편 롯데제과는 2013년부터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여러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전개하고 있다. 사랑의열매, 아름다운가게 등 사회복지단체를 통한 제품 기부는 물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료치과진료 및 구강보건교육 등을 실시하는 ‘닥터 자일리톨버스가 간다’ 캠페인 및 농어촌 지역 아이들을 위한 아동센터 ‘스위트홈’ 건립 사업과 학교 놀이 환경 개선을 위한 ‘스위트 스쿨’ 사업 등 다양하고 폭넓은 사회공헌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또한 롯데제과는 2018년 ‘대한적십자사’에서 누적기부금이 5억원을 넘는 단체 등에 수여하는 ‘최고명예대장’과 2017년 10월 나눔국민대상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복지단체 등에 제품을 기부하며 따뜻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11년째 ‘동반성장 우수 파트너사 가족의 날’ 행사도 진행


이뿐이 아니다. 11번째 ‘동반성장 우수 파트너사 가족의 날’ 행사도 진행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파트너사의 사기진작을 위해 11월 11일부터 15차례에 걸쳐 롯데제과 임원이 각 협력업체를 방문해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는 등 상생경영에 적극 나선 것.   

특히 올해는 파트너사의 우수 임직원 포상제도를 추가해 동반자 의식을 한층 고취하고, 행사명 또한 기존 ‘동반성장 가족의 날’에서 ‘동반성장 우수 파트너사 가족의 날’로 변경한 점이 눈에 띈다. 

행사를 통해 롯데제과는 상생협력에 힘써준 우수 파트너사의 임직원에 대하여 감사장과 더불어 부상을 전달했고,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달 6일에는 39개 파트너사 임직원들과 함께 ‘동반성장 워크숍’을 갖기도 했다. 

한편 롯데제과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주요 상생경영 프로그램으로는 ▲하도급 대금 조기 지급 ▲270억 규모 ‘동반성장펀드’ 운영 ▲‘동반성장아카데미’ 등이 있으며 앞으로도 파트너사와의 동반성장을 향한 활동을 지속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매일유업 김선희 대표 공익 캠페인 줄 참가..공감 형성 앞장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매일유업 김선희 대표가 우리 사회에 날로 심화되고 있는 폐플라스틱 문제와 어린이 교통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정부 주도 공익 캠페인에 잇따라 동참하며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행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2월 환경부에서 펼치고 있는 탈플라스틱 캠페인 ‘고고챌린지’에 동참하는가하면 지난달에는 행정안전부 주관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에 잇따라 참여한 것. ‘고고챌린지’는 올해 초 환경부가 시작한 SNS 캠페인으로, 일상에서 일회용품 및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할 수 있는 일 한 가지와 하지 말아야 할 일 한 가지를 약속하고, 다음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전개 중이며,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또한 행정안전부가 지난해 12월 시작한 참여형 릴레이 캠페인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 및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정착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진행 중이다. 지난 2월 신세계푸드 송현석 대표의 지목으로 ‘고고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한 김선희 대표는 매일유업이 특별 제작한 친환경 장바구니 ‘BAG to the FUTURE’를 들고 있는 사진을 게시하며, 일회용 비닐봉투를 사용하지 않을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