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4 (월)

  • 흐림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26.0℃
  • 흐림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조금부산 23.7℃
  • 구름조금고창 24.8℃
  • 흐림제주 23.9℃
  • 흐림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5.1℃
  • 구름많음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26.6℃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SK㈜ C&C 씨앗, 청년 장애인 IT 취업 지원 역할 ‘톡톡’

‘SIAT(씨앗)’ 4기 수료생 36명 중 32명 인턴십 참여
SK(주) C&C, "역대 최대 취업 성과 기대"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SK㈜ C&C(대표 박성하)의 ‘씨앗(SIAT)’이 디지털 ICT 전문가를 꿈꾸는 청년 장애인 육성 및 취업에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 6일 SK㈜ C&C는 청년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 ‘SIAT(Smart IT Advanced Training, 씨앗)’ 프로그램 4기 교육생 36명이 교육을 수료했으며, 이중 32명이 인턴십에 참여하는 등 역대 최대 취업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씨앗’은 SK㈜ 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운영하는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장애인 고교·대학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를 대상으로 한다. ‘17년 1기부터 ‘19년 3기까지 누적 수료생 67명 중 5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특히 올해는 수료생 36명 중 32명이 SK㈜ C&C, SK인포섹㈜, SK건설㈜, ㈜윈스, ㈜씨에스피아이, ㈜지엠티, ㈜상상우리 등 13개사 인턴 프로그램에 참여해 역대 최대 취업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들은 인턴십 수료 후 별도 심사를 거쳐 정규직으로 채용될 예정이며, 나머지 4명도 채용 면접을 대기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올해 취업 성과는 씨앗 프로그램 참여 기업들과 ‘씨앗 얼라이언스’를 맺고 교육생 선발부터 교육 과정 설계 및 운영 전반에 걸쳐 기업의 채용 수요를 충실히 반영한 덕분이라는 것이 SK(주) C&C측의 분석이다.   

즉,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 수요에 맞춰 ▲웹디자인 ▲소프트웨어 개발 ▲정보보안 ▲IT 사무 서비스 등 총 4개 반을 구성해 전문 ICT 교육 실시와 함께 ▲모의면접교육 ▲심리 재활 ▲조직문화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했다는 것. 

아울러 수료생들의 ICT 전문 역량에 대한 기업들의 만족도도 높다고 부연 설명했다.

4기 수료생들은 별도 팀별 프로젝트를 수행해 ▲시나리오 기반 모의 해킹 공격 및 침해 대응 프로그램 ▲빅데이터 기반 맛집 추천 사이트 ▲웹 보안 사이트 ▲화면 크기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을 조정하는 반응형 웹 기술 기반 인터넷 서점 사이트 등을 선보여 강사진과 운영진을 놀라게 했다는 이야기다. 

나아가 SK㈜ C&C는 교육 수료생 36명 전원에게 총 1,730만원의 ‘행복IT장학금’도 수여했다.  

씨앗 4기 수료생 신지민씨(가명, 24세, 시각장애 3급)는 “대학교 입학했을 때부터 디지털 기반의 AI 세상을 만들어 가는게 꿈이었다” 며 “씨앗을 통해 배운 전문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을 인정받아 국내 대표 ICT 기업에 취업하게 됐다”고 말했다.  

SK㈜ C&C 안석호 행복추진센터장은 “씨앗은 이제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전문 디지털ICT 청년 인재 육성 및 취업 성공 모델이 됐다”며 “내년에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들과 함께 디지털 ICT의 꿈을 가진 우수 장애 청년 발굴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20살 CJ프레시웨이, 위기의식 속 수익구조 혁신 다짐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지난해까지 사상 최대의 영업실적을 갈아치우며 승승장구해오다 올해 코로나19 직격탄에 휘청, 부진한 실적을 시현중인 CJ프레시웨이가 모든 역량을 집중해 수익구조혁신에 나선다. 지난 1일 창립 20주년을 맞은 식자재 유통 1위 기업 CJ프레시웨이(대표 문종석)가 지난달 28일 서울 상암동 본사 사옥에서 창립기념식을 갖고 코로나19로 인한 위기극복을 다짐하는 한편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수익구조 혁신에 나설 것임을 표명한 것. 이날 문종석 대표는 20주년 기념사를 통해 임직원들에게 사업의 패러다임 시프트(Paradigm Shift)를 강조하고 위기극복과 혁신성장을 당부하며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이는 지난해 식자재 유통(단체급식 포함)업계 최초로 매출 3조원 돌파와 영업이익도 사상 최대를 기록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를 냈으나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주력 시장 침체로 위기의식이 커지는 상황이 반영된 것이다. 문 대표는 “수익구조 혁신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미래 트렌드 변화를 미리 파악하는 등 마케팅 역량을 강화해 초격차 역량을 확보할 것”이라며 미래성장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아울러 디지털 전환(